태그 사진

#신영숙

'레베카' 신영숙

"관객이 가장 좋아하는 건 레베카의 저택에서 '나'를 없애기 위한 위협의 '레베카'다. '나'의 공포심을 극대화해서 바다에 뛰어들어 자살을 유도하는 악마적인 넘버다. 맨 마지막의 '레베카'는 배신당한 절망감에 부르는 넘버다."

ⓒEMK뮤지컬컴퍼니2014.10.1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