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김구

윤봉길 의거 후 김구선생은 지아싱에서 피신 생활을 하면서 항저우 등지를 다녔다. 지아싱 정부는 이를 기려 김구 피난처를 기념공원으로 조성했다

ⓒ조창완2014.08.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