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superduke)

붓으로 쓴 "못 살겠다 갈아엎자!"

통합진보당 황선 강북구청장 후보의 플래카드가 거리에 걸려 있다. 김은주 강북구의원 후보는 "손으로 쓰긴 했지만 비용은 다른 플래카드와 크게 차이 나지 않았다. 다만 좀 더 정성을 보이고 싶어서 직접 우리 손으로 플래카드를 제작했다"고 밝혔다.

ⓒ강선일2014.06.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