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레미콘 차량

충남 공주시 반포면 송곡리 마을 입구에 행단보도가 있지만, 과속으로 달리는 레미콘 차량으로 인해 주민들은 늘 교통사고의 위험에 처해 있다. 그리고 도로에는 공장에서 날아온 시멘트와 돌가루 등으로 먼지가 가득했다.

ⓒ김종술2014.04.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