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이승만영화

영화 <변호인> 비난하는 전광훈 목사

13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건국대통령 이승만 영화 시나리오 심포지움'에서 전광훈 목사가 발언하고 있다. 전 목사는 "영화 '변호인'이 천만 관객을 동원한 것은 나라가 망하고 있다는 것"이라 말했다.

ⓒ양태훈2014.0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