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부림사건

영화 <변호인>의 실제사건인 '부림사건'이 13일 부산지방법원에서 열린 재심에서 33년만에 무죄 선고를 받았다. 이날 재판에는 언론의 관심도 집중됐다. 카메라 앞에선 재심청구인들. (오른쪽부터 고호석, 최준영, 설동일, 이진걸, 노재열)

ⓒ정민규2014.02.1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