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최순영

최순영 전 YH노조 지부장 "박 대통령은 아버지의 전철을 밟지 말라"

철도노조 지도부 검거를 위해 경찰이 폭력을 행사하며 민주노총 사무실에 진입한 가운데 24일 오후 서울 청계천 6가 전태일 동상앞에서 전태일재단 주최로 열린 규탄회견에서 박정희 유신정권 시절 YH노조 지부장이었던 최순영 전 민주노동당 의원이 발언하고 있다. 최 전 의원은 "경찰이 민주노총 사무실에 들어가는 모습을 보면서 35년 전 우리가 신민당사에서 농성할 때 경찰이 들어오던 모습이 떠올랐다"며 "제발 아버지의 전철을 밟지 않길 바란다"고 호소했다.

ⓒ권우성2013.12.2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