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4대강사업

[두 바퀴 현장 리포트-OhmyRiver] 특별취재팀이 8일 오후 경상남도 창녕군 남지읍 개비리길에 있는 대나무숲을 둘러보고 있다.
개비리길은 경남 창녕군 남지읍 창아지에서 용산마을 사이의 강가에 있는 좁다란 벼랑길로 문화관광체육부에서 '아름다운 자연의 길'로 선정하기도 했지만, 4대강 사업의 자전거 도로 공사로 파괴될 위기에 놓여있다.

ⓒ유성호2013.10.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