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일제시대

나무숲 사이에 방치된 비석터

선바위 휴게소가 있는 주변에 이관술 선생의 비석 터가 있었습니다. 비석도 없었고 관리가 안되다 보니 나무와 잡초만 우거져 있었습니다.

ⓒ변창기2013.07.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인간해방 사회는 불가능한가? 노동해방 사회는 불가능한가? 청소노동자도 노동귀족으로 사는 사회는 불가능한가?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