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인권

꽃밭 지킨다며 인권 짓밟는 경찰

쌍용차 해고노동자들의 분향소가 철거된 이후 대한문 앞에는 경찰들이 장악했습니다. 중구청에서는 인공화단을 만들고 서울경찰청은 그것을 보호한답시고 경찰들을 풀어 경비를 세우고 있습니다. 그러는 가운데 짓밟히고 있는 인권과 민주주의는 그들에겐 안 보이는가 봅니다.

ⓒ이동수2013.06.2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 월간 작은책에 이동슈의 삼삼한 삶 연재중. 레알로망캐리커처,현장크로키. 캐릭터,만화만평,만화교육 중. *문화노동경제에 관심. 또한 현장속 살아있는 창작활동을 위해 '부르면 달려갑니다' ^^*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