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법륜스님

전경

이날 자리가 모자라 무대위에도 앉고, 복도에도 앉았다. 농촌도시 안성에서 이루어진 강의 치고는 대성황이었다. 이날 온 사람들은 즉문즉설을 들어야 답답함을 풀고 희망을 찾을 거라는 희망때문이었을까.

ⓒ송상호2012.09.2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교회에서 목사질 하다가 재미없어 교회를 접고, 이젠 세상과 우주를 상대로 목회하는 목사로 산다. 안성 더아모의집 목사인 나는 삶과 책을 통해 목회를 한다. 그동안 지은 책으로는 [문명패러독스],[모든 종교는 구라다], [학교시대는 끝났다],[우리아이절대교회보내지마라],[예수의 콤플렉스],[욕도 못하는 세상 무슨 재민겨],[자녀독립만세]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