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호영 (aprealist)

미국 프로야구 텍사스 홈페이지가 5월 3일(한국시간) 4월 아메리칸리그 최우수 신인 선수로 다르빗슈 유가 뽑혔다고 전하고 있다.

ⓒ텍사스 레인저스2012.05.0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정의당 동작구위원장. 전 스포츠2.0 프로야구 담당기자. 잡다한 것들에 관심이 많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