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김제동

국민일보 노조가 '조용기 목사 일가의 신문 사유화 종식' '편집권 독립' 등을 요구하며 56일째 파업투쟁을 벌이는 가운데 16일 오전 방송인 김제동씨가 여의도 국민일보앞 파업집회 현장을 찾아 지지발언을 하고 있다. 김씨는 "제가 와주는 것만으로 도움이 된다고 해서 왔습니다. 마음속 깊이 응원을 보냅니다"며 파업 조합원들을 격려했다.

ⓒ권우성2012.03.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얼지마, 죽지마, 부활할거야'. 어제는 영화기자, 오늘은 시나리오 작가, 프리랜서 기자. https://brunch.co.kr/@hasungtae 기고 청탁 작업 의뢰는 woodyh@hanmail.net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