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임정혁 (komsy)

지난 5일 열린 플레이오프 미디어데이에서 각 팀 감독들이 의지를 다지고 있다. (왼쪽부터) 전자랜드 유도훈 감독, KT 전창진 감독, KGC 이상범 감독, 동부 강동희 감독, KCC 허재 감독, 모비스 유재학 감독

ⓒKBL2012.03.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