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박종철열사

'박종철 고문 치사' 세상에 알린 주역 한재동 전 교도관

14일 오후 서울 남영동 대공분실(현 경찰청 인권센터)에서 열린 고 박종철 열사 25주기 추도식에서 87년 당시 영등포교도소에 복역하던 이부영 전 열린우리당 의장(왼쪽)이 고인의 고문 치사 사건 축소은폐 시도를 외부로 알리는데 결정적인 도움을 줬던 전 영등포교도소 교도관 한재동씨가 당시 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권우성2012.01.1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