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박종철열사

고문 조사실로 향하는 철제 회전계단의 비밀?

고 박종철 열사, 고 김근태 의원 등 수많은 민주인사들이 고문을 받았던 서울 남영동 대공분실(현 경찰청 인권센터)에는 5층 조사실로 향하는 회전식 철제계단이 설치되어 있다. 경찰에 체포된 민주인사들은 눈이 가려진 채 이 계단을 통해 고문이 행해지는 조사실로 올라가게 되면서 자신의 정확한 위치를 알지 못하게 되었다.

ⓒ권우성2012.01.14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