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hohocho)

검은 정장들 속 블링블링한 큐빅패션!

엄태웅, 정려원, 정욪주 감독이 9일 서울 왕십리 CGV에서 열린 <네버엔딩스토리> 언론시사회 후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엄태웅과 정용주 감독은 무난한 정장을 입은 방면, 가운데 정려원은 큐빅패션의 원피스를 입어 눈길을 끌었다.

ⓒ조재환2012.01.0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