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hohocho)

서울시장후보와 가수를 꿈꾸는 아내의 파랑만장한 일대기를 담은 <댄싱퀸>

영화 <댄싱퀸>이 4일 오후 2시 서울 왕십리 CGV에서 언론시사회를 가졌다. 황정민, 엄정화, 이석훈 감독이 영화 시사회의 공식포즈인 '화이팅'을 외치며 환하게 웃고 있다.

ⓒ조재환2012.01.0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