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진주MBC

"쫄지마!"

그에게서 들은 말 중에 가장 기억나는 말. "그냥 하면 될 줄 알았던 진주-마산MBC 통합이 520일동안 반대에 부딫히자 위에서는 만만하게 볼 게 아니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앞으로도 우리는 계속 '쫄지않고' 싸워나갈 것이다."

ⓒ강신우2011.11.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