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장훈

"남과 북 스토리, 솔직히 부담스러웠습니다"

<의형제>를 연출했던 장훈감독, 이번에도 남과 북에 관련된 전쟁영화를 연출했다.

ⓒ조재환2011.07.1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