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박래군

6일 오후 서울시청앞 서울광장에서 표현의자유수호모임 주최로 열린 '광장에서 표현의 자유를 외치다' 문화제에서 최근 보석으로 석방된 박래군 용산범대위 공동집행위원장이 참석해서 표현의 자유 보장을 촉구하는 연설을 하고 있다. 참여연대 등 시민사회단체들이 주최한 이날 행사는 프랭크 라 뤼 유엔 표현의자유특별보고관 방한 기간에 이뤄진 것으로 주최측은 경찰이 유엔을 의식해서 행사를 불허하지 않고 이례적으로 허가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권우성2010.05.0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