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6.2지방선거

한나라당 서울시장 경선 후보인 원희룡 의원, 나경원 의원, 오세훈 서울시장, 김충환 의원이 16일 오후 서울 목동 SBS방송센터 스튜디오에서 열린 '한나라당 서울시장 후보, 누가 적합한가' 토론회 녹화 전 포즈를 취하고 있다.

ⓒ뉴시스2010.04.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통신사 뉴시스(newsis)와 기사제휴를 맺고 기사를 갖다 쓰기 위해 기자회원으로 등록시킴. 회원등록은 오마이뉴스 편집부에서 2003년 3월26일자로 임의로 등록시킨 것임. 이제 100자가 되었을 것 같은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