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송영대 (greenyds)

6800년 전의 비봉만

지금으로부터 6800년 전엔 이곳까지 바닷물이 들어왔으며, 만을 이루고 있던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시간이 지날수록 퇴적물이 쌓이고 수심이 얕아진다.

ⓒ창녕 비봉리유적 발굴보고서2010.01.1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현재 한국전통문화학교 문화유적학과 06학번 학생으로 현재는 휴학중입니다. 다음과 네이버의 커뮤니티에서 운영자나 논객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2008년 네이버 1차 파워지식in에 선정된 바 있습니다. 2009년에 네이버 지식활동대 1기에 선정되었고, 이를 바탕으로 가야문화권 답사를 갔다와서 연재기사를 쓰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