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차명진

한나라당이 22일 전례없는 재표결에 대리투표 논란까지 일으키며 미디어법 강행처리를 시도한 뒤, 야당 의원들과의 충돌과정에서 옷이 찢겨진 차명진 의원이 '날치기 원천무효'라고 외치는 민주당 당직자들의 야유를 받으며 본회의장을 퇴장하고 있다.

ⓒ남소연2009.07.2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