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화성행궁

수원시의회 ‘수원화성 관광 활성화를 위한 특별위원회’는 지난달부터 화성을 찾는 관광객들의 이동편의와 관광수익 증대를 위해 수원시 신풍동 화성행궁~팔달산 서장대 구간 340여m에 모노레일을 설치하는 방안을 구체화하고 있어 문화재 경관 훼손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은 화성행궁과 팔달산 서장대 모습.



ⓒ김한영2009.04.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생활 거점인 수원을 비롯해 경기지역 뉴스를 취재합니다. 정치·사회 분야에 관심이 많으며, 평등하고 공정한 세상을 꿈꿉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