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권정훈 (jh445)

언론사 배너 공고 모습

이런 단순한 광고로 어떤 효과 있을 지 의심스럽다.

ⓒ권정훈2009.03.0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저는 경북 경산진량초 행정실에 근무하고 있으며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조합원이며 경북교육연대 대변인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