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철거용역

용산 재개발지역 철거민을 경찰이 강제진압하는 과정에서 농성 가건물이 화재로 붕괴하면서 철거민 5명과 경찰특공대 1명이 사망한 참사가 발생한 가운데, 참사 전날인 19일 오후 한 방송사 카메라 기자가 철거용역들이 불에 타기 쉬운 소파 등으로 막아 놓은 계단을 촬영하고 있다. <오마이뉴스 시민기자 제공>

ⓒ오마이뉴스 시민기자 제공2009.01.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