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이랜드

이랜드일반노조 해고자복직투쟁위원회가 7일 오후 마포구 창전동 이랜드 본사 앞에서 해고자 복직 및 노동조합 탄압 중지 등을 요구하는 집회를 열고 있다. 이날 집회에는 지난해까지 함께 싸웠던 홈에버(현 홈플러스) 노동자들과 시민사회단체, 비정규 장기투쟁사업장 노동자들이 참석했다.

ⓒ이경태2009.01.0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