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다양성

참관소감을 피력한 김한솔 군

강한솔 군은 "이번 토론회가 인간적으로 다름의 차이를 알고, 다양성을 인정하며, 그것을 실제 체험할 수 있는 경험을 들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습니다”고 당찬 소감을 밝혔다.

ⓒ박종국2008.11.1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박종국기자는 2000년 <경남작가>로 작품활동을 시작하여 한국작가회의회원, 수필가, 칼럼니스트로, 수필집 <제 빛깔 제 모습으로>과 <하심>을 펴냈으며, 다음블로그 '박종국의 일상이야기'를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김해 진영중앙초등학교 교감으로, 아이들과 함께하고 생활합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