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디학교 최보경 교사의 국가보안법 위반과 관련하여 5.18관련 사료를 공소장에서 삭제할 것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잇다.

ⓒ배만호2008.11.0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입에 말이 적어야 하고, 뱃속에 밥이 적어야 하고, 머리에 생각이 적어야 한다. 현주(玄酒)처럼 살고 싶은 '날마다 우는 남자'가 바로 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