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고속도로

아직도 갈 길은 먼데

ⓒ우광환2008.01.1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제 관심분야는 사람사는 냄새가 풍기는 사회적 일상사입니다. 그리고 사람이 살아온 발자취인 역사에 대한 관심도 함께 있지요. 주위 사람들의 지난 삶에 대해 나름의 눈으로 관찰하여 독자들과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인간 삶의 잔잔한 향기에 대해서.

이 기자의 최신기사 호모 이코노믹스의 자화상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