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hahaha63)

최근 장애아 낙태 발언으로 파문을 일으킨 이명박 전 서울시장이 지난 2월 서울 예술의 전당 디자인 미술관을 방문, 비장애인들이 어둠속에서 시각장애인의 세계를 체험할 수 있는 '어둠속의 대화' 전시실에 눈을 감은채 입장하고 있다.

최근 장애아 낙태 발언으로 파문을 일으킨 이명박 전 서울시장이 지난 2월 서울 예술의 전당 디자인 미술관을 방문, 비장애인들이 어둠속에서 시각장애인의 세계를 체험할 수 있는 '어둠속의 대화' 전시실에 눈을 감은채 입장하고 있다.

ⓒ오마이뉴스 이종호2007.05.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