탤런트겸 카레이서 류시원(사진 위 가운데)은 투(Two)드라이버로 나선 새 파트너 안재모(사진 위 왼쪽에서 두번째)의 도움을 받아 투어링A 최종전 우승을 확정짓고 시리즈 챔피언에 올랐다. 류시원이 시상대에서 입상자들과 함께 우승축하 샴페인 세레머니를 펼치고 있다.

탤런트겸 카레이서 류시원(사진 위 가운데)은 투(Two)드라이버로 나선 새 파트너 안재모(사진 위 왼쪽에서 두번째)의 도움을 받아 투어링A 최종전 우승을 확정짓고 시리즈 챔피언에 올랐다. 류시원이 시상대에서 입상자들과 함께 우승축하 샴페인 세레머니를 펼치고 있다.

ⓒ지피코리아2006.12.1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