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정치

포토뉴스

[오마이포토]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 남소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