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정치

포토뉴스

[오마이포토] 몸으로 막고나선 민경욱 의원 ⓒ 남소연

문희상 국회의장이 23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임시국회 회기결정 안건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를 거절했으나 자유한국당 주호영 의원이 발언대에서 내려오지 않고 버티고 있다. 다음 토론자로 나선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의원이 자유한국당 민경욱, 김태흠, 주호영 의원 등에 가로막혀 발언대로 진입하지 못하면서 고성이 오가며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윤후덕 토론 가로막은 민경욱-주호영 문희상 국회의장이 23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임시국회 회기결정 안건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를 거절했으나 자유한국당 주호영 의원이 발언대에서 내려오지 않고 버티고 있다. 다음 토론자로 나선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의원이 자유한국당 민경욱, 김태흠, 주호영 의원 등에 가로막혀 발언대로 진입하지 못하면서 고성이 오가며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 남소연
   
윤후덕 밀치는 주호영-김태흠 문희상 국회의장이 23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임시국회 회기결정 안건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를 거절했으나 자유한국당 주호영 의원이 발언대에서 내려오지 않고 버티고 있다. 다음 토론자로 나선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의원이 자유한국당 김태흠, 주호영, 김한표 의원 등에 가로막혀 발언대로 진입하지 못하면서 고성이 오가며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원내수석부대표가 윤후덕 의원 뒤에서 몸을 감싸고 있다. ⓒ 남소연
 
문희상 의장 에워싼 한국당...민주당 토론도 막고나서 문희상 국회의장이 23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임시국회 회기결정 안건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를 거절했으나 자유한국당 주호영 의원이 발언대에서 내려오지 않고 버티고 있다. 다음 토론자로 나선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의원이 자유한국당 민경욱, 김태흠, 주호영 의원 등에 가로막혀 발언대로 진입하지 못하면서 고성이 오가며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자유한국당 소속 이주영 국회부의장과 심재철 원내대표가 의장석에 올라가 문 의장에게 거칠게 항의하고 있다. ⓒ 남소연
 
 
버티는 주호영, 비켜달라는 이원욱에 '고성' 문희상 국회의장이 23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임시국회 회기결정 안건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를 거절했으나 자유한국당 주호영 의원이 발언대에서 내려오지 않고 버티고 있다. 다음 토론자로 나선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의원이 자유한국당 민경욱, 김태흠, 주호영 의원 등에 가로막혀 발언대로 진입하지 못하자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원내수석부대표가 이들에게 항의하며 설전을 벌이고 있다. ⓒ 남소연
 
주먹 쥔 강효상, 버티는 주호영 문희상 국회의장이 23일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임시국회 회기결정 안건에 대해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를 거절했으나 자유한국당 주호영 의원이 발언대에서 내려오지 않고 버티고 있다. 다음 토론자로 나선 더불어민주당 윤후덕 의원이 자유한국당 김태흠, 주호영, 민경욱 의원 등에 가로막혀 발언대로 진입하지 못하면서 고성이 오가며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 조선일보 편집국장 출신 강효상 의원과 김순례 의원 등도 주먹을 쥔 채 '의장사퇴' 구호를 외치고 있다. ⓒ 남소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