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사회

부산경남

포토뉴스

31일 경남 거창 남하면 월곡 마을 앞 들녘. ⓒ 거창군청 김정중
 
영하권으로 기온이 떨어져 서리까지 내린 10월 31일, 경남 거창군 남하면 월곡마을 앞 들녘에서 양파 모종을 심던 아낙들이 모닥불 앞에서 김이 모락모락 나는 새참을 먹고 있다. 이날 아침 경남 거창의 최저 기온은 -0.5도를 보였다.
 
31일 경남 거창 남하면 월곡 마을 앞 들녘. ⓒ 거창군청 김정중
  
31일 경남 거창 남하면 월곡 마을 앞 들녘. ⓒ 거창군청 김정중
  
31일 경남 거창 남하면 월곡 마을 앞 들녘. ⓒ 거창군청 김정중
  
31일 경남 거창 남하면 월곡 마을 앞 들녘. ⓒ 거창군청 김정중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