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정치

포토뉴스

[오마이포토] "민주당으로 돌아간다" 선언한 정봉주 ⓒ 남소연
문재인 정부의 첫 특별사면을 통해 피선거권이 회복된 정봉주 전 의원이 7일 더불어민주당에 복당을 신청하며 정치 일선 복귀를 선언했다.

정 전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 민주당으로 돌아간다. 저는 영원한 민주당 당원"이라면서 "20대 처음 발을 내디뎠던 민주화 운동의 정신, 초심으로 다시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민주당이 가고자 하는, 문재인 정부가 이루고자 하는 시대정신을 지키고 실천하는 데 당원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며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온몸을 던져 지켜내겠다"고 강조했다.

정 전 의원은 향후의 거취에 대한 질문에는 "출마는 한다"면서 "(다만) 국회의원 재보궐선거로 나가는 게 나을지, 지방선거에 나가는 게 나을지 당 지도부와 상의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복당이 완결돼 당원 자격을 회복하게 되면 그다음에 (거취를) 밝힐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회견에는 이상민, 안민석 의원도 동석했다.  
정치 일선 복귀 선언한 정봉주 문재인 정부의 첫 특별사면을 통해 피선거권이 회복된 정봉주 전 의원이 7일 더불어민주당에 복당을 신청하며 정치 일선 복귀를 선언했다. 정 전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 민주당으로 돌아간다. 저는 영원한 민주당 당원"이라면서 "20대 처음 발을 내디뎠던 민주화 운동의 정신, 초심으로 다시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 남소연
정봉주 회견에 동석한 안민석 정 전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 민주당으로 돌아간다. 저는 영원한 민주당 당원"이라면서 "20대 처음 발을 내디뎠던 민주화 운동의 정신, 초심으로 다시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회견에 안민석 의원도 동석했다. ⓒ 남소연
복당 신청한 정봉주 문재인 정부의 첫 특별사면을 통해 피선거권이 회복된 정봉주 전 의원이 7일 더불어민주당에 복당을 신청하며 정치 일선 복귀를 선언했다. 정 전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 민주당으로 돌아간다. 저는 영원한 민주당 당원"이라면서 "20대 처음 발을 내디뎠던 민주화 운동의 정신, 초심으로 다시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 남소연
댓글5
이 기사의 좋은기사 원고료 21,000
응원글보기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