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정치

포토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가 20일 오후 경기도 용인 중앙시장에서 유세 연설을 하고 있다. 유세차량 너머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의 선거 현수막이 보이자 홍 후보는 19일 진행된 대선후보 토론의 내용으로 문 후보를 비판하는 연설을 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가 20일 오후 경기도 용인 중앙시장에서 유세 연설을 하고 있다. 유세차량 너머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의 선거 현수막이 보이자 홍 후보는 19일 진행된 대선후보 토론의 내용으로 문 후보를 비판하는 연설을 했다. ⓒ 이희훈
[기사 보강: 20일 오후 7시 55분]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가 20일 오후 경기도 용인 중앙시장에서 연설을 하기 위해 유세차에 오르자마자, 앞에 보이는 문재인 후보 대형 현수막을 가리키며 '나라를 나라답게'는 2002년 이회창 전 총재가 대통령 나왔을 때 제가 만든 구호다"라고 말하자 주변에서는 환호와 박수가 터져 나왔다.

문재인 후보 현수막에는 '나라를 나라답게 든든한 대통령'이라는 구호가 적혀 있다. 지난 2002년 대선 당시 이회창 한나라당 후보가 구호로 쓴 '나라다운 나라'와 비슷하다는 지적을 받았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가 20일 오후 경기도 용인 중앙시장에서 유세 연설을 하고 있다. 홍 후보 너머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의 선거 현수막이 보이고 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가 용인 시민들에게 지지를 부탁하는 연설을 하고 있다.ⓒ 이희훈
 20일 오후 경기도 용인 중앙시장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유세를 앞두고 지지자들이 운집해 있다.
20일 오후 경기도 용인 중앙시장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유세를 앞두고 지지자들이 운집해 있다. ⓒ 이희훈
☞ 당신의 이야기도 '뉴스'가 됩니다. 지금 시민기자로 가입하세요!   ✎ 시민기자란?

좋은기사 후원하고 응원글 남겨주세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