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사회

포토뉴스

퇴진청년행동, 크리스마스 이브 맞아 박 대통령에게 수갑 선물 박근혜정권퇴진청년행동 소속 학생들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끝까지 간다! 박근혜 즉각 퇴진·조기 탄핵·적폐 청산-9차 촛불집회'를 마친 뒤 박 대통령의 구속수사를 촉구하며 수갑을 선물하는 퍼포먼스를 벌이고 있다. ⓒ 유성호
'청와대로 수갑 선물하러 갑니다' 박근혜정권퇴진청년행동 소속 학생들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끝까지 간다! 박근혜 즉각 퇴진·조기 탄핵·적폐 청산-9차 촛불집회'를 마친 뒤 박 대통령의 구속수사를 촉구하며 수갑을 선물하기 위해 청와대로 행진을 벌이고 있다. ⓒ 유성호
정부청사 외벽 "박근혜 구속 조기 탄핵" 박근혜정권 즉각퇴진 9차 범국민행동이 열린 24일 오후 정부서울청사 건물에 ‘박근혜 구속 조기 탄핵’ 글씨가 비춰지고 있다. ⓒ 권우성



청년산타 대작전 "어린이에게 선물을, 박근혜에게 수갑을" 박근혜정권 즉각퇴진 9차 범국민행동이 열린 24일 오후 광화문KT앞에서 산타복장을 한 청년들이 어린이들에게 나눠줄 선물을 들고 '청년산태 대작전' 발대식을 열고 있다. 이들은 촛불집회에 참석한 뒤 박근혜 대통령 구속을 촉구하며 청와대에 '수갑'을 전달하기 위해 행진 할 예정이다. ⓒ 권우성


시민들 소망 담은 '촛불' 24일 오후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박근혜정권 즉각퇴진 9차 범국민행동’에 참석했던 시민들이 박근혜 탄핵과 세월호참사 희생자들을 추모하며 촛불을 모아두고 있다. ⓒ 권우성


[최종신 : 24일 오후 9시]
"박근혜가 퇴진해야, 메리 크리스마스"

박근혜 대통령은 어떤 크리스마스 선물을 받았을까.

24일 9차 범국민행동(촛불집회)에 참여한 촛불시민들은 청와대 인근 청운효자동 주민센터 앞에서 박 대통령을 위한 선물을 공개했다. '대형 수갑'이었다. 산타 복장을 한 '청년 산타' 300여 명은 이곳에서 캐럴을 부르면서 박 대통령 모형 조형물에 수갑을 걸었다.

시민들은 "아이들에겐 선물을, 박근혜에겐 수갑을"이라는 구호를 외치며 즐거워했다. 청년 산타는 연하장도 준비했다. 연하장을 펼치니 긴급체포영장이 있었다. 시민들은 "하야 크리스마스", "박근혜가 퇴진해야, 메리 크리스마스"를 외쳤다.

광대 분장을 한 시민들은 길을 막은 경찰 앞에서 '세월호' '국정교과서' '예술 검열' '한일위안부 합의' '까도 까도 끝이 없다'라고 쓴 철판을 등에 메고 끌면서 시끄러운 소리를 내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시민들은 "까도 까도 끝이 없다! 박근혜!", "까도 까도 끝이 없다! 일곱 시간!" 등의 구호를 외쳤다.

이날 서울 도심에서 열린 촛불집회에는 영하의 날씨에도 60만 명(전국 70만 2000명)이 참여했다. 오후 4시 광화문광장에서는 가수 이한철, 마야, 자전거 탄 풍경 등이 공연한 퇴진콘서트 '물러나쇼'와 본집회가 잇달아 열렸다.

본집회에서 주최(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 쪽은 빔으로 정부서울청사에 '박근혜 구속, 조기 탄핵'이라는 글자가 나타나도록 했다. 시민들은 청사 앞에 세월호 모형, 촛불, 크리스마스 트리 등을 가져다 놓았다.

오후 6시 30분께 시민들은 청와대, 헌법재판소, 삼청동 총리공관 방향으로 행진했다. 이후 광화문광장으로 돌아와 하야 크리스마스 콘서트를 즐겼다. 시민들은 캐럴 노래 가사 바꿔 부르기 등에 참여하며 크리스마스 이브 분위기를 만끽했다.

청년산타 대작전 "어린이에게 선물을, 박근혜에게 수갑을" 박근혜정권 즉각퇴진 9차 범국민행동이 열린 24일 오후 광화문KT앞에서 산타복장을 한 청년들이 어린이들에게 나눠줄 선물을 들고 '청년산태 대작전' 발대식을 열고 있다. 이들은 촛불집회에 참석한 뒤 박근혜 대통령 구속을 촉구하며 청와대에 '수갑'을 전달하기 위해 행진 할 예정이다. ⓒ 권우성
아이들에겐 선물을~ 박근혜에겐 수갑을~ 박근혜정권퇴진청년행동 소속 학생들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끝까지 간다! 박근혜 즉각 퇴진·조기 탄핵·적폐 청산-9차 촛불집회'를 마친 뒤 박 대통령의 구속수사를 촉구하며 수갑을 선물하기 위해 청와대로 행진을 벌이고 있다. ⓒ 유성호
"재벌도 공범이다. 구속수사하라" 시민들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끝까지 간다! 박근혜 즉각 퇴진·조기 탄핵·적폐 청산-9차 촛불집회'를 마친 뒤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에 재벌도 공범이다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모형을 끌고 청와대로 행진하고 있다. ⓒ 유성호
밴드 자전거 탄 풍경이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릴 '끝까지 간다! 박근혜 즉각 퇴진·조기 탄핵·적폐 청산-9차 촛불집회'에 앞서 사전공연 '물러나쇼'에 출연해 노래 <너에게 난 나에게 넌>를 부르며 멋진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 유성호
가수 마야가 24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릴 '끝까지 간다! 박근혜 즉각 퇴진·조기 탄핵·적폐 청산-9차 촛불집회'에 앞서 사전공연 '물러나쇼'에 출연해 노래 <나를 외치다>를 열창하며 멋진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 유성호
헌재앞까지 행진 "즉각 탄핵" 촉구 24일 오후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박근혜정권 즉각퇴진 9차 범국민행동’에 참석했던 세월호참사 유가족을 비롯한 시민들이 헌법재판소앞까지 행진한 뒤 즉각탄핵을 촉구하고 있다. ⓒ 권우성

헌재앞까지 행진 "즉각 탄핵" 촉구 24일 오후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박근혜정권 즉각퇴진 9차 범국민행동’에 참석했던 세월호참사 유가족을 비롯한 시민들이 헌법재판소앞까지 행진한 뒤 즉각탄핵을 촉구하고 있다. ⓒ 권우성

"헌재는 탄핵 인용하라! 뿅! 뿅! 뿅!" 24일 오후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박근혜정권 즉각퇴진 9차 범국민행동’에 참석했던 시민들이 헌법재판소앞까지 행진한 뒤, ‘탄핵심판 인용’을 촉구하며 ‘뿅망치’를 두르리고 있다. ⓒ 권우성


김진태·변희재 앞세운 보수 집회 열려

같은 시각 보수단체 회원들은 박 대통령의 축복을 기원하는 성탄 인사를 건넸다. 오후 4시부터 대한문 앞 태평로에서는 대통령탄핵 기각을 위한 국민운동본부(탄기국) 등 보수단체의 맞불 집회가 열렸다. 차량무대에는 '오직 정의와 진실이 이길 수 있도록 선동과 왜곡 탄핵 기각을 위한 크리스마스 대집회'라는 펼침막을 내걸렸다.

수 만 명이 참여했지만, 주최 쪽은 이를 부풀렸다. 정광용 박사모 중앙회장은 "촛불집회에는 2만 명도 모이지 않았는데, 이곳에는 100만 명이 모였다"면서 "우리가 드디어 이겼다"라고 외쳤다. 참석자들은 태극기를 흔들며 환호했다. 사회자는 "트럼프(미국 대통령 당선자)가 박 대통령의 탄핵은 잘못됐다고 말했다"라며 거짓말을 하기도 했다.

이날 가장 큰 환호를 받은 이는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이었다. 김진태 의원은 "탄핵은 말이 안 된다. 박 대통령이 나라를 팔아먹었나. 1원이라도 받았나"면서 "역대 정권 가운데 비선 실세와 국정 농단이 없었던 적이 있었느냐"라고 말했다.

김진태 의원은 '세월호 7시간'과 관련해, "대통령의 동선은 국가기밀이지만, 박 대통령은 분초 단위로 밝혔다. 하지만 (야권은) 대통령의 화장실이나 수술까지 뒤지고 있다"면서 "여성 대통령이라 우습게 보고 있다. 그렇다면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비박계) 나경원 새누리당 의원도 그날(참사 당일) 1분 단위로 무엇을 했는지 밝혀야 한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또한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탄핵이 기각되면 혁명밖에 없다'라고 했다. 그렇게 되면 광화문광장에서 인민재판이 열리고 애국시민은 불태워진다"라고 말했다.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도 환호 속에 등장했다. JTBC가 보도한 태블릿PC가 조작됐다고 주장한 그는 "손석희 사장을 국회 증언대에 세우면 10분 만에 다 밝혀진다. 국회는 신속히 손석희 사장을 청문회에 세워라"라고 강조했다.

24일 '대통령 탄핵 기각을 위한 국민 총궐기 운동본부'가 주최한 집회에 참가한 사람들 ⓒ 선대식
박근혜 지지자 "깨끗한 놈 나와봐라"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들이 24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탄핵반대 집회에 참석한 뒤 '박근혜탄핵 9차범국민행동'이 열리는 광화문광장을 향해 "깨끗한 놈 나와봐라"는 손피켓을 들고 있다. ⓒ 권우성
거리행진 주도하는 엄마부대 주옥순 대표 엄마부대 주옥순 대표가 24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탄핵반대 집회를 마친 뒤 방송차에서 마이크를 잡고 거리행진을 주도하고 있다. ⓒ 권우성
박사모 등 탄핵반대 대규모 집회 박사모 등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들이 24일 오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서 탄핵 반대 집회를 열고 있다. ⓒ 권우성
[1신 : 24일 오후 5시 58분]
"박근혜 대통령님은 하늘의 천사이십니다"

"이 XX는 역적이야"
"이 사기꾼 때문에..."

태극기를 손에 든 보수단체 회원들이 손석희 JTBC 보도부문 사장의 모습이 담긴 펼침막 주변으로 모여들었다. 이들은 이 옆에서 사진을 찍고 펼침막을 향해 손가락질을 했다.

펼침막 속에는 파란 수의를 입고 포승줄에 묶인 채 목에 '조작보도, 내란선동'이라는 팻말을 건 손석희 사장의 합성 사진이 있었다.

24일 오후 서울 대한문 앞 태평로에서는 보수단체의 탄핵 무효 집회가 열렸다. '대통령탄핵 기각을 위한 국민운동본부'(탄기국)가 주최하고 각종 보수단체가 함께한 이날 집회에는 수 만 명의 보수단체 회원들이 참석했다.

이에 앞서 청계천광장에서도 보수단체의 집회가 열렸고, 태평로에 모인 참석자들은 대한문에서 명동을 거쳐 다시 대한문 앞에 돌아오는 행진에 나서기도 했다. 이들은 손에 태극기를 들고 흔들었고, 대형 태극기도 준비했다.

이들은 박근혜 대통령 탄핵이 잘못됐다고 외쳤다. '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박사모) 등 박 대통령을 지지하는 보수단체 회원들은 '탄핵 무효', '탄핵 기각', '대통령님 힘내세요' 등의 팻말을 흔들었다. 한 회원은 '우리 대통령님은 하늘의 천사이십니다'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다녀, 주변 사람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반면, 집회 참석자들은 최근 새누리당 탈당을 선언한 비박계를 강하게 비판했다. 한 보수단체 회원은 '김무성! 이놈! 당을 분당 시키고 대통령을 종북 좌빨놈들한테 팔아먹은 배신자! 하늘이 네놈에게 천벌을 내릴 거다'라는 팻말을 흔들었다.

오후 4시에 시작된 집회는 오후 9시에 마무될 예정이다.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 변희재 미디어워치 발행인 등이 발언에 나선다.

박근혜 지지자들, 포승줄 묶인 'JTBC 손석희' 사진 등장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들이 24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탄핵반대 집회를 열고 있는 가운데, 비선실세 최순실의 태블릿PC를 입수하고 보도한 JTBC 손석희 사장이 포승줄에 묶인 사진이 등장했다. ⓒ 권우성
'비박' 비난하는 박근혜 지지자들 박사모 등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들이 24일 오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서 탄핵 반대 집회를 개최한 가운데, 새누리당 탈당을 선언한 '비박' 의원들을 비난하는 피켓이 등장했다. ⓒ 권우성
탄핵반대 집회에 등장한 박정희-육영수 사진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들이 24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탄핵반대 집회를 열고 있는 가운데, 군복을 입은 한 참석자가 박근혜 대통령 부모인 박정희-육영수 부부 사진을 들고 있다. ⓒ 권우성
박사모 등 탄핵반대 대규모 집회 박사모 등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들이 24일 오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서 탄핵 반대 집회를 열고 있다. ⓒ 권우성
박사모 등 탄핵반대 대규모 집회 박사모 등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들이 24일 오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서 탄핵 반대 집회를 열고 있다. ⓒ 권우성
박사모 등 탄핵반대 대규모 집회 박사모 등 박근혜 대통령 지지자들이 24일 오후 서울 덕수궁 대한문앞에서 탄핵 반대 집회를 열고 있다. ⓒ 권우성
댓글7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법조팀 기자입니다. 제가 쓰는 한 문장 한 문장이 우리 사회를 행복하게 만드는 데에 필요한 소중한 밑거름이 되기를 바랍니다. 댓글이나 페이스북 등으로 소통하고자 합니다.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오마이뉴스 상근기자. 평화를 만들어 갑시다.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

행복의 무지개가 가득한 세상을 그립니다. 오마이뉴스 박혜경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