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사회

포토뉴스

해명 시도하는 최경희 이대 총장 17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 ECC 이삼봉홀에서 최경희 총장이 최순실 딸 정유라 부정입학 및 학사특혜 의혹관련 교직원을 대상으로 해명하기 위해 행사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 권우성
최경희 총장 사퇴 촉구하는 이대생들 17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 ECC 이삼봉홀에서 최경희 총장이 최순실 딸 정유라 부정입학 및 학사특혜 의혹관련 학내구성원들을 대상으로 해명하는 자리를 마련한 가운데, 학생들이 행사장밖에서 총장 사퇴 촉구시위를 벌이고 있다. ⓒ 권우성
최순실 딸 의혹 설명회 열리는 이화여대 17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 ECC 이삼봉홀에서 최경희 총장이 ‘최순실 딸 정유라 부정입학 및 학사특혜 의혹’ 관련 교직원 대상 설명회를 개최했다. 행사장 주변에 총장 사퇴를 촉구하고 의혹을 제기하는 학생들의 현수막과 대자보가 곳곳에 붙어 있다. ⓒ 권우성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 측근' 최순실씨 딸에게 입학 및 학사 특혜를 줬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이화여자대학교가 17일 "입시 부정은 없었다"면서 수업참여 없이 학점을 이수하는 등의 학사 특혜 의혹에 대해선 특별조사위원회를 꾸려 조사하기로 했다.

최경희 총장은 이날 오후 4시부터 서울 이화여대 ECC관 이삼봉홀에서 교직원들을 대상으로 최씨 딸 정유라씨에 대한 입시 및 학사 특혜 의혹에 대해 해명하는 설명회를 열었다. 설명회장으로 가다가 기자들에 가로막힌 최 총장은 "전혀 특혜라는 건 없었다. 이 점만 확실하게 밝히겠다"고만 말했다.

이 설명회는 언론에 공개되지 않았는데, 2시간 반 정도 설명회가 진행된 상태에서 기자들 앞에 나선 송덕수 부총장은 "입시는 아주 엄정하게 진행됐고 전혀 문제가 없었다"고 밝혔다.

정씨의 면접 때 입학처장이 '금메달 딴 학생을 뽑아야 한다'고 말한 의혹에 대해 송 부총장은 "금메달 딴 학생을 뽑아라, 이렇게 말한 적이 없고 '메달리스트가 있다. 그것은 면접위원들이 알아서 반영할 수 있다'고 말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송 부총장은 "학사관리 문제에 대해선 지금까지의 규칙이나 관행에 따라 관리해왔지만 일부 교과목에서 다소의 관리부실이 발생했다"며 "리포트를 받고 하는 그런 문제에서 일부 좀 충실하지 못한 그런 것이 나타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송 부총장은 "앞으로 학교에선 법인을 중심으로 특별조사위원회를 구성해 조사위원회에서 문제점이 드러나면 그에 대해 조치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최대한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입시 특혜 의혹은 문제가 없었다고 못 박고, 학사 특혜 의혹에 대해서도 '관행에 따른 일부 관리 부실'으로 규정해놓고 조사를 벌이겠다는 것이다. 조사범위를 학사 특혜 의혹으로 한정했고, 교수나 학생들의 참여가 보장되지 않는 학교법인 중심의 특조위를 구성한 점은 특조위가 꾸려지기도 전에 진상조사 의지를 의심케 하는 대목이다.

이 같은 방침이 전달된 직후 이화여대 학생들은 설명회장 밖에서 항의시위를 벌였다. 얼굴을 완전히 가린 채로 피케팅을 벌이는 한편, 500여 명의 학생들이 "비리총장 사퇴하라!" 구호를 약 15분간 쉬지 않고 외쳤다.
최경희 총장 사퇴 촉구하는 이대생들 17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 ECC 이삼봉홀에서 최경희 총장이 최순실 딸 정유라 부정입학 및 학사특혜 의혹관련 학내구성원들을 대상으로 해명하는 자리를 마련한 가운데, 학생들이 행사장밖에서 총장 사퇴 촉구시위를 벌이고 있다. ⓒ 권우성
최경희 총장 사퇴 촉구하는 이대생들 17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 ECC 이삼봉홀에서 최경희 총장이 최순실 딸 정유라 부정입학 및 학사특혜 의혹관련 학내구성원들을 대상으로 해명하는 자리를 마련한 가운데, 학생들이 행사장밖에서 총장 사퇴 촉구시위를 벌이고 있다. ⓒ 권우성
최경희 총장 사퇴 촉구하는 이대생들 17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 ECC 이삼봉홀에서 최경희 총장이 최순실 딸 정유라 부정입학 및 학사특혜 의혹관련 학내구성원들을 대상으로 해명하는 자리를 마련한 가운데, 학생들이 행사장밖에서 총장 사퇴 촉구시위를 벌이고 있다. ⓒ 권우성
최경희 총장 사퇴 촉구하는 이대생들 17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 ECC 이삼봉홀에서 최경희 총장이 최순실 딸 정유라 부정입학 및 학사특혜 의혹관련 학내구성원들을 대상으로 해명하는 자리를 마련한 가운데, 학생들이 행사장밖에서 총장 사퇴 촉구시위를 벌이고 있다. ⓒ 권우성
댓글29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