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시리즈

오마이뉴스 에디터가 선정한 오늘의 말말말

20.08.05 18:06l최종 업데이트 20.08.05 18:06l
    
류호정 정의당 의원이 국회 본회의장에 원피스 차림으로 등장한 것을 두고 논란이 일자 '정치인 다운 복장은 없다'며 자신의 소신을 밝혔습니다.
 
류호정 의원은 5일 뉴시스와 전화 통화에서 "국회의 권위가 영원히 양복으로 세워지리라 생각하지 않는다. 관행이나 TPO(시간·장소·상황)가 영원히 한결같은 것은 아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천편일률적 복장을 강조하는 것에 대해 국회 내에서도 관행을 바꾸자는 얘기가 있다. 복장이 아니더라도 50대 중년 남성으로 가득 찬 국회가 과연 시민들을 대변하고 있는가"라고 꼬집었습니다.
 
의정 활동에 대한 평가가 아닌 여성 정치인의 외모, 이미지로 평가받는 시대가 더는 이어지지 않기를 바라며, 오늘의 에디터스 초이스입니다.
댓글30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