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에디터스 초이스

오마이뉴스 에디터가 선정한 오늘의 말말말

20.02.12 18:44l최종 업데이트 20.02.12 18:56l
 
미국 일간지 워싱턴 포스트가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수상을 한국 민주주의의 승리라고 평가했습니다.
 
워싱턴DC에서 활동하는 변호사 겸 칼럼니스트 네이선 박은 워싱턴포스트 칼럼을 통해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 배우는 (이명박·박근혜 정부 시기) 블랙리스트에 오른 인물이다"라면서 "블랙리스트가 계속됐더라면 기생충은 오늘날 빛을 보지 못했을 것이다"라고 전했습니다. 이어 "기생충의 수상으로 자유로운 사회가 예술에 얼마나 중요한지 가르쳐주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오늘의 에디터스 초이스입니다.
댓글6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