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영산강 홍수통제소 홈페이지 갈무리
 영산강 홍수통제소 홈페이지 갈무리
ⓒ 영산강 홍수통제소

관련사진보기


가뭄이 극심한 영산강과 삼진강 유역의 골프장 4곳의 겨울철 하천수 이용이 중단된다.

환경부는 영산강 및 섬진강 유역 가뭄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하천수 다량 사용시설인 이 지역 골프장과 협의하여 동절기인 12월부터 2월까지 하천수 취수를 중단한다고 2일 밝혔다.

영산강 및 섬진강 유역 내에 하천에서 물을 취수하는 골프장은 4곳이며, 총 허가량은 8,600m3/일이다. 올해 1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영산강 및 섬진강 유역의 누적 강수량은 각각 768mm, 909mm로 예년에 비해 58.3%, 64.6% 수준으로 가뭄이 심각한 상황이다.

환경부는 "용수공급 감축, 댐 연계운영, 급수체계 조정, 댐 용수비축, 하천수 대체공급 등 다양한 가뭄대책을 시행하고 있으나, 가뭄이 지속될 경우 내년 홍수기까지 용수수급에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환경부 소속 영산강홍수통제소는 가뭄 대응의 일환으로 골프장의 동절기 하천수 취수 중단과 용수사용 절감에 대해 관련 시설관리자의 협력을 끌어냈다.

환경부에 따르면 영산강홍수통제소는 영산강 및 섬진강 유역 내에 골프장 4곳의 시설관리자와 하천수 사용감량 대책회의(11월 30일)를 열고, 하천수 사용 절감방안을 논의하여, 동절기 하천수 취수 중단에 합의했다.

손옥주 환경부 수자원정책관은 "가뭄으로 인한 물부족을 극복하기 위해 추가적인 용수 절약 및 확보방안을 강구하고 있으며, 하천수 사용을 지속적으로 관리·감독하여 용수부족으로 발생할 수 있는 국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