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2일 경남경찰청에서 열린 '전화금융사기범죄(보이스피싱) 근절 공동업무협약식'.
 22일 경남경찰청에서 열린 "전화금융사기범죄(보이스피싱) 근절 공동업무협약식".
ⓒ 경남경찰청

관련사진보기

 
최근 늘어나고 있는 전화금융사기범죄(보이스피싱) 근절을 위해 경상남도경찰청(청장 김병수), 경상남도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김현태), NH농협은행 경남본부(본부장 최영식), 경상남도소상공인연합회(회장 신영철)이 손을 잡았다.

최영식 본부장, 신영철 회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22일 경남경찰청에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협약은 최근 소상공인 등을 대상으로 급증하고 있는 '저금리 대환대출을 빙자한 전화금융사기'의 피해를 효과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관련 기관‧단체가 힘을 모아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자 체결한 것이다.

협약에 따라 경남경찰청과 경남도청, 경남자치경찰위원회가 공동 제작한 전화금융사기 예방 홍보물을 경남소상공인연합회는 자체 홈페이지 게재와 함께 회원한테 배포하기로 했다.

또 NH농협은행 경남본부는 전국 영업점에 송출하여 전화금융사기 예방 홍보에 상호 협력하기로 하였다.

오부명 경남경찰청 공공안전부장은 "이번 협약으로 대환대출 빙자 전화금융사기의 표적이 되기 쉬운 소상공인분들에게 '예방 동영상'이 공유되어 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중요한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 밝혔다.

황문규 경상남도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장은 "자치경찰위원회에서도 전화금융사기 예방을 위해 경찰청과 적극 협조해 나가겠다"고, 최영식 본부장은 "농협을 이용하는 고객들에 대해 전화금융사기를 당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영철 회장은 "경남경찰청과 자치경찰위원회, 농협에서 우리 소상공인들이 전화금융사기를 당하지 않게 많은 관심을 가져주신데 대해 감사드리며, 홍보영상을 소상공인들에게 널리 홍보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