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용인특례시 수지도서관 미술 인문학 분야 ‘휴먼북’으로 등록한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21일 오후 시민들에게 특별한 강연을 선보였다.
 용인특례시 수지도서관 미술 인문학 분야 ‘휴먼북’으로 등록한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21일 오후 시민들에게 특별한 강연을 선보였다.
ⓒ 용인시

관련사진보기

 
용인 수지도서관 미술 인문학 분야 '휴먼북'으로 등록한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21일 오후 시민들에게 특별한 강연을 선보였다.

휴먼북은 책 대신 특정한 경험과 지식을 가진 사람이 도서관 장서로 등록해 독자와 소통하고 유용한 정보를 공유하는 재능나눔 서비스다. 이 시장은 지난 8월 수지도서관에 휴먼북으로 등록했다.

지방자치단체장이 휴먼북으로 등록해 활동하는 경우는 매우 드문 데다 정치·경제·사회 분야가 아니라 미술·인문학 분야로 등록해 큰 화제를 모았다.

강연은 21일 용인특례시 수지구 풍덕천동 수지도서관 시청각실에서 청강 신청을 한 시민 1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 시장은 '비싼 그림 이유 있다'를 주제로 세계에서 가장 비싼 그림 TOP 10과 우리나라에서 가장 비싼 그림 TOP 10(각각 경매 기준)을 소개하고 화가의 삶과 화풍, 그림에 읽힌 이야기 등을 상세하게 설명했다.

경매가 아닌 비공식 매매를 통해 1000억 원 이상의 고가에 팔린 작품들도 여럿 소개했다.

이 시장은 "피카소는 산책을 하다 길 옆에 버려진 자전거를 보고 집으로 가져와 분해해서 핸들과 안장 두 개로 '황소머리'라는 조각품을 만들었는데 50년 뒤 300억원에 팔렸다"며 "뛰어난 관찰력과 특별한 상상력이 피카소를 세계 최고 화가의 반열에 올렸고, 그의 새로운 발상이 다른 이들에게 영감을 주었기 때문에 그의 작품이 비쌀 수 밖에 없다"고 말했다.

그는 세계 미술시장에서 가장 비싼 값(2017년 4억 5030만 달러, 당시 환율로 약 5400억 원)에 팔린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살바도르 문디(구세주)>를 소개하고, 최초 발견 당시 원화와 비교하며 여러번 덧칠한 흔적을 걷어낸 후 지난 2011년 다빈치의 작품으로 판명된 뒤 이처럼 가격이 치솟았다고 설명했다.

또 루브르 박물관에 전시된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역작 <모나리자>의 가치와 모나리자 실종 사건을 설명하고 모나리자를 모티브로 한 여러 작가들의 작품을 소개하는 등 시민들에게 매력적인 미술의 세계를 나타냈다.

이 시장은 경매에서 두 번째로 비싼 가격인 2300억원에 팔린 파블로 피카소의 '알제의 여인들'을 소개하면서 피카소가 모방한 동명의 그림 외젠 들라크루아 '알제의 여인들'을 함께 보여줬다.

이같이 모방작인 피카소의 작품이 비싼 값에 팔린 것은 낭만주의 화가인 들라쿠아와 달리 피카소만의 입체주의 화풍으로 그려진 것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아메데오 모딜리아니, 프란시스 베이컨, 잭슨 폴록, 에드바르트 뭉크, 디에고 리베라, 프리다 칼로, 폴 고갱 등 유명 화가의 작품들을 재미있는 일화와 함께 소개했다.

이 시장은 "우리나라 예술가들이 굉장히 뛰어난데도 아직 그 가치를 제대로 인정 받지 못하고 있어 아쉽다"며 "우리나라 미술시장도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 좋은 작품들이 고가에 팔릴 것"며 한국의 미술 작품들도 소개했다. 그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비싼 가격에 팔린 작품은 김환기의 <우주>로 공식 경매가가 132억원"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 시장은 90분이 넘는 강의를 끝낸 뒤 30분간 시민들의 질문을 받아 답변에 나서기도 하며 미술 작품과 건축, 음악, 문학 등의 분야를 통해 시민들과 함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시장은 "민선 8기 시정 비전을 '함께 만드는 미래, 용인 르네상스'라고 정했는데 이 안에는 용인시가 반도체 뿐 아니라 문화, 예술, 생활 등 도시 전반 모든 부분에서 성장하고 융성하자는 의미가 담겼다"며 "오늘 이 휴먼북 특강이 용인의 문화 르네상스를 이끄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