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원주시청 전경
 원주시청 전경
ⓒ 김남권

관련사진보기

 
강원 원주시가 시내버스 운수업체의 연료 대금 체불로 운행이 전면 중단된 노선에  전세버스를 투입하며 긴급 조치에 나섰다.

원주시는 15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주)대도여객 시내버스 일부 노선 운행 중단으로 15일 오전 통학 노선 포함 15대만 운행됐으며, 오후부터는 운행이 전면 중단됐다"고 전했다.

원주시에 따르면, 시는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16일부터 대도여객 3번, 16번 노선에 전세버스 4대를 우선 투입하고, 이후 순차적으로 37대를 추가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귀래면 지역에는 공영(누리)버스 1대를 운영할 계획이다.

앞서 시내버스 운수업체인 대도여객은 참빛원주도시가스 측에 지불해야 할 충전금 체불로 연료 공급이 중단됐으며, 이로 인해 지난 14일 오후 3시부터 시내버스 일부 노선 운행이 중단됐다.

시는 참빛원주도시가스와 대도여객과 만나 중재에 나섰고, 대도여객 측은 CNG 충전요금 해결 방법을 찾기 위해 연료공급업체와 지속적으로 협의하겠다고 약속했다.

태그:#원주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