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원희룡 장관이 8일 오전 구미상공회의소가 주최한 토론회에 앞서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김장호 구미시장 등과 함께 간담회를 하고 있다.
 원희룡 장관이 8일 오전 구미상공회의소가 주최한 토론회에 앞서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김장호 구미시장 등과 함께 간담회를 하고 있다.
ⓒ 경상북도

관련사진보기

 
원희룡 국토교통부장관이 대구경북신공항 건설에 대해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원 장관은 8일 경북 구미시를 방문해 구미상공회의소가 개최한 조찬 특강에서 "대구경북신공항이 TK지역 발전을 선도할 수 있도록 국토부가 앞장서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특강은 구미상의가 주최해 '지방이 미래다! 기업투자가 몰리는 대한민국의 구미'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특강에는 구미지역 국회의원인 구자근·김영식 의원과 김장호 구미시장,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구미시의회 의장, 구미지역 상공인들이 대거 참석했다.

원 장관은 "대구경북신공항의 성공적 건설은 대통령의 약속이자 정부의 핵심 국정과제"라면서 "신공항과 관련된 지역의 주요현안에 대해 국토부 실무진들과 충분히 검토한 후 9월 중에 현장을 방문해 해결책을 모색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원 장관은 또 KTX 구미역 정차 문제, 통합신공항과 연계한 철도와 도로 확충 등 구미지역 주요 현안에 대해서도 국토부에서 검토한 뒤 구미를 재방문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등은 원 장관에게 유사시 인천공항을 대체할 수 있는 충분한 규모의 중남부권 거점 관문공항 건설,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사업시행자 참여, 대구경북선(광역철도), 중앙고속도로 확장 등 신공항과 연계한 교통망이 조기 건설될 수 있도록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