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도가 23일 도내 전 지역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이날 오후 1시부터 24일 상황 종료 시까지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에 들어간다.
 경기도가 23일 도내 전 지역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이날 오후 1시부터 24일 상황 종료 시까지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에 들어간다.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23일 경기도내 전 지역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이날 오후 1시부터 24일 상황 종료 시까지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에 들어간다. 

이날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23일 오전 9시부터 오는 24일 오전 7시까지 경기도 예상 강수량은 40~100㎜(최대 120㎜)로, 23일 낮부터 도내 곳곳에서 집중호우가 쏟아지고 있다.

이에 도는 23일 오후 1시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1단계 체제로 운영하고 있다. 

집중호우 예보에 따라 도는 저지대 도로 등 침수 우려 취약도로 113개소, 지하차도 40개소, 소교량(세월교) 26개소를 시·군과 경찰서와 협조해 사전 통제한다. 또한 산사태·산지전용 등 붕괴 우려 지역을 중심으로 대피체계를 점검하고, 기상 상황에 따라 주민대피를 시행한다.

이외에도 ▲통합관제센터 폐쇄회로(CC)TV 등을 활용한 현장 상황 파악 ▲현장관리관, 주민 대표 등과 소통을 통한 현장 상황 실시간 감시 및 상황전파 ▲농경지 침수 등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각종 방재시설 정비·점검 ▲방파제·선착장 등 항만시설 안전관리 등을 수행한다.

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1단계(주의) 본부장(자연재난과장) 등 18명 구성 ▲2단계(경계) 본부장(안전관리실장) 등 32명 구성 ▲3단계(심각) 본부장(행정1부지사) 등 41명 구성 등 단계별로 격상해 확대 운영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