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28일 오후 제주국제공항 도착층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계양을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내놓은 김포공항 이전 공약에 대해 비판하고 있다. 2022.5.28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28일 오후 제주국제공항 도착층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계양을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내놓은 김포공항 이전 공약에 대해 비판하고 있다. 2022.5.28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이재명 후보가 지정하는 장소와 시간에 토론할 의향이 있다. 마찬가지로 사회자도 이 후보가 고르셔도 좋다. 김어준씨가 봐도 좋다. (중략) 자신 없으면 경기도에서 도망갔듯 토론에서도 도망가시라. 도망이 이재명의 키워드다."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가 김포공항 이전을 주요 공약으로 내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계양을 국회의원 후보에 공세를 퍼부었다. 김포공항 이전과 관련해 민주당 내부에서도 각기 다른 목소리가 나오는 상황을 두고선 "민주당의 콩가루 정체성" "거잿말쟁이" "아무 말 대잔치"라는 원색적 비난을 쏟아냈다.

이준석 대표는 29일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회의를 경기도 안산에서 열고 "선거 막바지에 야당이 두서없는 공약 투척을 지속하고 있다"라며 "최근 이슈가 되는 김포공항 이전 관련 공약은 민주당의 콩가루 정체성, 그 자체를 보여주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민주당 제주도지사 오영훈 후보는 이런 공약이 전혀 상의되지 않은 무리수라는 취지로 항변하고 있고, 경기도지사 김동연 후보는 성남의 서울공항의 기능을 김포공항으로 이전해야 한다고 말하고 있다"라며 "아무리 분석해 봐도 넷 중 두 사람은 거짓말쟁이이거나 아무 말 대잔치를 하고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포공항 이전의 부적절성을 비판하니, 민주당은 뜬금없이 국민의힘이 공약을 갖고 국민을 갈라치기 한다고 비판한다. 거짓말쟁이들이 정신을 못 차리고 있다"라며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은 김포공항 이전 관련 당론이 뭔지 답하라. 방기한다면 국민 상대로 무책임한 행동을 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준석 대표는 이재명 후보에게 김포공항 이전 공약을 두고 토론하자고 요구했다. 이 대표는 "이재명 후보는 기세 좋게 공약을 내더니 이 문제에 대해 무제한 토론을 제안했더니 묵묵부답"이라며 "이제 와서 제주도 선거에 악영향을 끼칠 것 같으니 위축됐나"라고 비꼬았다.

이어 "이재명 후보는 민주당 총괄상임선거대책위원장이고, 저 역시 총괄상임선대위원장이다. 자신 있으면 받고, 자신 없으면 경기도에서 도망갔듯 토론에서도 도망가시라. 도망이 이재명의 키워드"라고 도발했다.

댓글2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