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북한이 조선인민혁명군(항일유격대) 창건 90주년인 지난 4월 25일 저녁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열병식을 개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2022.4.26
 북한이 조선인민혁명군(항일유격대) 창건 90주년인 지난 4월 25일 저녁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열병식을 개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2022.4.26
ⓒ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통일부는 26일, 북한이 전날(25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등을 발사하고도 관영매체를 통해 보도하지 않는 것과 관련해 "정치적 셈법을 고려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북한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서 미사일 발사 그 자체와 발사 사실을 보도하는 것은 좀 구분해서 볼 필요가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당국자는 "미사일 발사를 보도하는 것은 군사 기술적 수요보다는 정치적 셈법이 크게 고려될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이 당국자는 북한이 ICBM 발사사실을 보도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 "현재로서는 추정만 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북한의 평가 내용이 뭔지에 대해선 예단해 말하기 어렵다"면서 "좀 더 상황을 지켜보면서 종합적으로 분석∙평가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선전 효과를 다음 날 보도를 통해서만 보여줄 수 있는 건 아니"라면서 "다른 나라들이 모두 발사 행위를 인지하고 있기 때문에, 그 자체만으로도 선전 효과를 보여주는 의미가 있다"고 분석했다.

그동안 북한은 통상적으로 전략무기와 관련된 군사행동을 한 다음날 관영매체를 통해 이를 공개해 왔지만, 5월 들어 4차례 실시한 미사일 발사에 대해서는 일절 함구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